발레와 작은 음악회

놀러다니기 2014. 11. 24. 20:33

저번주 수요일은 아침부터 바빴습니다.

오전에는 딸공 학교에서 음악회를 한다고 해서 다녀왔고 저녁에는 어린이 발레공연을 보러 갔다 왔습니다.

살짝 귀찮은 마음도 들었지만 딸공이 사회도 본다고 해서 안 갈 수 없어서 간거였는데 가길 잘했다는 생각이들

었습니다.30분 정도에 발표회 였지만 뭔가 뿌듯하고  따듯한 느낌이 드는 시간이었습니다.

리코더 연주도 하고 피아노 독주도 한 태권딸공!!

아쉽게도 피아노 연주는 살~짝 늦어서 못 들었네요.^^::딸공 미안~

러시아에서 만들어진 어린이 발레!!

딸공은 발레의 재미에 빠지고 전 오케스트라 연주에 빠졌습니다.

좌석이 멀어서 사진을 많이 못 찍었는데 다행히 인사하는 장면은 찍었습니다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저녁 9시가 넘은 시간에 떡볶에 집에서...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길에서...

길에서 친구랑 함께~

조금 바쁘고 많이 즐거운 하루 였습니다.


'놀러다니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발레와 작은 음악회  (1) 2014.11.24
오랫만에 음악회  (2) 2014.11.10
덕수궁 돌담길  (2) 2014.11.06
  • 콩떡이모 2014.11.26 15:13 ADDR 수정/삭제 답글

    아공, 이뻐라~
    못하는게 뭐라니?ㅋㅋ